작성자 서 봉
작성일 2016-08-30 (화) 09:51
ㆍ추천: 0  ㆍ조회: 831      
IP: 121.xxx.209
곡강3

 曲江3 (곡강3)

曲江蕭條秋氣高  곡강에 가을 바람 쓸쓸하게 불고

곡강소조추기고

菱荷枯折隨風濤  마름 연꽃 시들어 물결따라 흘러가네.

능하고절수풍도

遊子空嗟垂二毛  떠돌이 신세 하염 없이 백발을 한탄 할새

유자공차수이모

白石素沙亦相蕩  물가의 흰 모래와 돌 그 또한 술렁이고

백석소사역상탕

哀鴻獨叫求其曹  짝을 찾는 외기러기 서글피 울고 가네.

애홍독규구기조



*曲江(곡강)=장안의 동남 쪽 옛 한나라 궁실 유원지

*蕭條(소조)=쓸쓸하다 

*菱荷(능하)=마름과 연꽃                  

*風濤(풍도)=바람과 물결

*遊子(유자)=방랑자. 두보자신             

*空嗟(공차)=공연히 탄식하다 

*垂二毛(수이모)=흑백 머리를 늘어트림

*白石素沙(백석소사)=가을 강가 흰돌 흰모래

*亦相蕩(역상탕)=연꽃과 같이 역시 술렁인다 

*哀鴻獨叫(애홍독규)=슬픈 기러기 홀로 운다     

*曹(조)=자기의 짝



 방황하던 시절의 두보가 본 서글픈 가을 풍경을 빠질 듯 묘사하고 있다 그러면서도 자기를 알아줄 짝을 찾고 있고 "슬프게 홀로 가는 큰새"와 같은 마음이 보인다

 이 시는 5句로 된 唐詩(당시)로는 破格的(파격적)인 것이다.

  0
3500
18 월야억사제(月夜憶舍弟.이산의 형제여!) 운영 2018-03-26 932
17 강촌(江村) 2017-11-14 842
16 곡강4 서 봉 2016-10-24 846
15 곡강3 서 봉 2016-08-30 831
14 곡강2 서 봉 2016-07-28 849
13 곡강1 서 봉 2016-07-08 947
12 망악 (望嶽.태산을 바라보고) 2013-01-01 897
11 만흥2(漫興2:흥에겨워) 2012-12-22 668
10 만흥1 (漫興1:흥에 겨워) 2012-12-04 669
9 반조(返照: 석양빛) 2012-11-15 774
8 지일강산려(遲日江山麗) 2012-11-01 805
7 送李孝禮 登科後赴 伊川 [1] 운영인 2012-10-12 674
6 등고(登高:높이 오름) 운영인 2012-10-10 721
5 빈교행(貧交行:가난속의 우정) 운영인 2012-09-24 716
4 해민(解悶.걱정을 풀다) 운영인 2012-09-13 735
3 월야(月夜.달밤) 운영인 2012-09-07 748
2 강벽조유백(江碧鳥逾白) 종회 2012-08-30 1001
1 춘일억이백春日憶李白 [100] 종회 2012-08-22 3733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