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공도공종회
작성일 2007-01-08 (월) 16:47
홈페이지 http://www.icl.or.kr
ㆍ추천: 8  ㆍ조회: 1856      
IP: 59.xxx.181
대각국사 의천은 왜 송나라에 밀항했나

                   대각국사 의천은 왜 송나라에 밀항했나

 

제34편 대각국사 의천은 왜 송나라에 밀항했나

◈방송일시 : 2006. 1. 27 (금)   밤 10:00-11:00 (KBS 1TV)

◈MC: 고두심 ◈연출: 이완희 PD ◈글·구성:최향미

 

고려의 왕자로 태어나 13세에 이미 불교계 최고직위 ‘승통’의 자리에 오른 대각국사 의천!

그가 남들의 눈을 피해 송나라 밀항을 감행한 까닭은 무엇인가???

2만 리 넘는 의천의 송나라 구법여정을 따라간 중국 현지취재!

고려 중기 지식인으로서 의천의 고민과 그가 품은 뜻을 조명한다

 

▶‘왕의 동생이 몰래 송나라로 빠져 나가다’ -《고려사》

초파일을 맞아 화려한 연등회 행사로 불야성을 이룬 1085년의 개경. 이날 의천 일행은 개경을 몰래 빠져나와 송나라 상인의 배에 몸을 싣는다. ‘밀항’ 이었다!

고려 문종의 넷째 아들로 태어나, 11세에 출가하여 불과 13세에 불교계 최고위직 ‘승통’의 자리에 오른 의천. 고려의 왕자이자, 오늘날 가톨릭으로 치면 추기경에 해당하는 신분의 의천이 밀항까지 감행하게 된 까닭은 무엇인가?

 

▶ 중국 항주의 혜인사, ‘고려사’로 불린 까닭은?

밀항으로 들어온 의천을 송나라 조정에서는 각별하게 관리했다. 중국 항주의 혜인원은 당시 무명의 절이었으나, 의천이 머물면서 고려와 송의 우호관계를 상징하는 사찰로 부상한다. 당시 항주 시민들은 혜인원을 고려사로 불렀다는데? 고려왕자인 의천이 금으로 쓰인 170권의 불경 3부를 기증하고 막대한 시주를 하면서 혜인원이 대대적인 중건을 하게 된 까닭이다. 2만 리 넘는 의천의 송나라 여정을 중국 현지 취재를 통해 따라가 봤다.

 

▶ 세계역사상 전무후무한 업적!

10년에 걸친 동아시아 불교연구서의 집대성, ‘교장’ 간행

송에서 3천권의 서적을 갖고 귀국한 의천은 이후에도 국내는 물론 송과 거란, 일본에서 교장(불교 경전을 해석하거나 분석한 불교경전연구서)을 수집, 총 4,700여권의 총록을 만들고, 간행했다. 무려 10년에 걸친 대사업으로, 동아시아 각국의 대장경 연구서를 모두 모은 방대한 규모였다! 그동안 의천의 교장은 석가모니의 설교를 기록한 대장경의 속편인 ‘속장경’으로 잘못 불려져 왔다. 의천이 간행한 ‘교장’의 의미를 새롭게 조명해본다.

 

▶ 천태종 개창에 숨은 뜻은 무엇인가?

당시 고려 불교계는 왕실 중심의 화엄종과 문벌귀족이 후원하는 법상종으로 크게 양분되었고, 제3의 종단인 ‘선종’이 있어 갈등과 대립이 심각했다. 인주이씨를 중심으로 세력이 커져가던 법상종에 대응해, 화엄종 승려였던 의천은 불교계 개편을 시도한다. 선종 승려 1,000여명을 끌어들여 법상종의 세력 축소를 도모한 의천, 그의 불교계 개편엔 어떤 의미가 담겨 있는가?

 

▶ 화폐주조를 주도한 승려?

문벌귀족에 맞선 숙종의 개혁정치 파트너!

<대각국사문집>의 ‘주전건의상소문’에는 중국 화폐의 역사를 비롯한 의천의 해박한 화폐이론이 체계적으로 정리돼 있다. 이것이 숙종에게 받아들여져 비로소 고려에 화폐가 널리 활용된다. 승려인 의천이 왜 화폐주조에 적극 나선 것일까?

인주이씨를 중심으로 하는 문벌귀족이 세력을 떨치고 있는 상황에서 숙종은 취약해진 왕권을 강화하기 위해 ‘남경천도’와 ‘군사개혁’, ‘화폐주조’ 등의 개혁정치를 꾀한다. 그 중에서도 주전론은 국가가 경제권을 장악하도록 만든 핵심적인 개혁안이었다. 불교사상가 뿐만이 아니라, 문벌귀족에 맞서 사회변화를 모색했던 의천의 활약을 살펴본다.

 

 

  0
3500
40 허씨에서 분적된 인천이씨 종회 2008-07-08 4047
39 [중국]쓰촨성(四川省)과 인천이씨 공도공종회 2008-05-22 2707
38 독립투사 32세 이태준 관리자 2008-01-07 2589
37 고려대전에 배향된 휘 공수 할아버지 약력 관리자 2007-11-24 2564
36 대행왕후(공도공의 따님 흥녕 부대부인의 따님) 졸기 운영자 2007-05-21 3202
35 창의격문 관리자 2007-03-12 2310
34 공도공께서 작성하신 “현존 유일 정사공신녹권 완본 보물급” 발.. 공도공종회 2007-03-12 2837
33 문정공 휘 이지저(6세) 운영자 2007-02-06 2414
32 문충공 휘 이공수(5세) 운영자 2007-02-06 2317
31 장화공 휘 이자연(3세) [2] 운영자 2007-02-06 2857
30 李澄玉 장군을 아시나요! 이협락 2007-01-25 2694
29 시조공 할아버님 묘소의 풍수이야기 [1] 공도공종회 2007-01-08 2872
28 고려시대 인천이씨 인물고 [1] 허철회 2007-01-08 2439
27 이문화정전(李文和正傳)을 위한 초석놓기 허철회 2007-01-08 1932
26 청평거사 이자현(Ⅱ) 공도공종회 2007-01-08 1903
25 대각국사 의천은 왜 송나라에 밀항했나 공도공종회 2007-01-08 1856
24 살아 있는 역사로서의 족보 공도공종회 2007-01-08 1678
23 무태(無怠)마을의 조산(鳥山, 造山)에 얽힌 전설 [1] 공도공종회 2007-01-08 1817
22 무태 태봉의 유래 공도공종회 2007-01-08 1690
21 무태·나발고개·왕산·파군재에 얽힌 전설 공도공종회 2007-01-08 1645
123